기사제목 국민과 함께 현장에서 만드는 새로운 국가먹거리전략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국민과 함께 현장에서 만드는 새로운 국가먹거리전략

농특위, 27일 전주에서 「찾아가는 현장 간담회」개최 예정
기사입력 2020.05.23 10:52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문종호 기자]=대통령직속 농어업·농어촌특별위원회(이하 농특위, 김영재 위원장 직무대행)은 오는 5월 27일 오후 2시 전주시립도서관 다목적실에서 관계자 5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국가 먹거리 종합전략 수립을 위한 찾아가는 현장 간담회’를 개최한다.

이번 행사는 농특위 출범 1주년과 ‘다시, 국민과 함께 희망을’이란 주제로 진행되는 국정과제협의회 국민소통 행사의 일환으로 마련됐다.
   
현장 간담회에서는 푸드플랜(먹거리 기본계획)을 시행하거나 수립하고 있는 광역과 기초 지자체 관계자들이 한자리에 모여 성과와 과제를 공유하고 국가 종합먹거리전략과의 연계성 강화 방안을 논의한다.

전라북도는 광역먹거리 선순환 구축방향과 기초지자체 푸드플랜 활성화를 위한 광역단체의 역할을 주제로 첫 발표에 나선다.
이어 전주시, 군산시, 완주군 등 기초지자체가 지역별 특성에 맞는 푸드플랜 실행 성과를 발표해 벤치마킹의 기회도 제공한다.

* 푸드플랜 수립 현황 : 전라북도(‘20년 수립 예정), 전주(’15), 군산(‘19), 완주(’18)
 
농특위도 범부처 종합계획으로서 ‘국가 먹거리 종합전략’ 주요 내용과 추진 방향에 대해 발표하고, 이어 먹거리 생산자, 시민사회 관계자들이 참여하는 종합토론회를 진행해 지역 푸드플랜 활성화 방안과 국가 먹거리 종합전략 수립에 대한 다양한 의견을 수렴할 예정이다.
 
농특위 농수산식품분과 곽금순 분과위원장은 “농특위 출범 1주년을 맞아 위원회 핵심과제 중 하나인 국가먹거리종합전략에 대한 현장 의견을 청취하고 소통하기 위해 행사를 계획했다”며 “먹거리 선순환체계 구축을 위한 국가-광역지자체-기초지자체의 역할과 협력 방향을 정립하는 뜻깊은 자리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한편, 이번 현장간담회는 코로나 생활속 거리두기 지침에 따라 소규모로 진행하는 대신, 현장녹화 동영상을 제작해 농특위 홈페이지와 유튜브채널에 공개해 다양한 관계자들이 정보를 공유토록 할 계획이다.
 
 
<저작권자ⓒ(주)뉴스앤뉴스TV & www.newsnnewstv.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회사소개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정기구독신청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top